Posts by Forrest Dylan Bryant

Evernote가 2017 AOTMP 모빌리티 어워드 생산성 부문을 수상했습니다

1월 5일 밤, 라스베이거스 CES에서 2017 AOTMP 모빌리티 어워드 시상식이 있었고, 기쁘고 영광스럽게도 Evernote가 생산성 부문의 수상자로 호명되었습니다. 하지만 이 상은 저희가 아니라 여러분께 주어진 것입니다. 여러분의 생산성은 저희가 존재하는 이유입니다. 저희는 여러분의 어려움을 해결해 드림으로써, 온 세상 사람들이 정리를 더 잘하고 중요한 일들을 성취할 수 있도록 돕고자 합니다. 이를테면 사업을 키우거나 책을 쓰는 일 말입니다. 저희가 작년 한 해 동안 Evernote를 전면적으로 개선하는 데에 초점을 맞추어, 2017년과 그 이후까지

Continue reading…

온전히 Evenote만으로 소설을 집필할 수 있습니다!

많은 작가들처럼 저는 Evernote를 집필 시스템의 한 구성요소로만 생각해왔습니다. 브레인스토밍과 자료 조사 노트는 Evernote에 보관하고, 초안은 다른 앱에서 작성하는 식이었죠. 하지만 글쓰기 앱들은 갑작스레 바뀌는 경향이 있었고, 심지어 프로젝트 도중에 변경되기도 했습니다. 저는 워드(Word), 스크리브너(Scrivener), 구글 독스(Google Docs), 율리시스(Ulysses) 등 다양한 서비스를 모두 사용해 보았는데요. 각각 장점이 있지만 저에게 꼭 맞는 시스템은 찾을 수 없었습니다. 여러 해 동안 Evernote 사용에 더 익숙해져가면서 저는 갈수록 방대해지는 개인적인 생각과 작업을 기록하는 데에

Continue reading…

Windows 스토어에서 Edge, Outlook 앱에서 에버노트를 만나세요

저희는 이곳 Evernote 본사에서 바쁜 시즌을 보냈습니다. Evernote를 다른 멋진 앱들과 연결하고 고객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면서 제품 기능을 개선하고 더 간편하게 생산성을 높일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을 찾고 있기 때문입니다. 8월 2일, Windows 10 1주년 업데이트의 출시에 발 맞추어 여러분께 공유해 드릴 몇 가지 멋진 소식이 있습니다. Windows용 Evernote가 Windows 스토어에 들어옵니다 Windows용 Evernote는 최근 대대적으로 업그레이드 되었습니다. 기쁘게도 이 최신 업데이트를 Windows 스토어에서 사용하실 수 있게 되었습니다. 모든 기능을

Continue reading…

Zapier의 Multi-Step Zap으로 업무 흐름을 앞당기세요

저희야 물론 Evernote가 여러분에게 필요한 유일한 앱이라 생각하고 싶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하루 동안 여러 개의 앱을 사용합니다. 그리고 그 앱들 사이를 왔다 갔다 하는 일은 생각보다 귀찮고 시간을 소모하는 일입니다. 그래서 저희는 Zapier를 애용합니다. 이 앱은 Evernote Business Essentials 목록에 올라있고 2014년 플랫폼 어워즈 비즈니스 앱 분야의 우승후보 중 하나였습니다. Zapier는 MailChimp, Trello, Eventbrite, Stripe, Pipedrive 등 500개 이상의 앱과 Evernote를 연결합니다. 앱 사이에 자동 워크플로우를 설정(Zap 설정)하는 방법은 쉽고 간단합니다. 게다가

Continue reading…

새해 결심, 작심삼일 하지 않는 방법

새해가 밝았습니다. 연말에 샴페인을 터뜨렸다면 이제 다가온 한 해를 차분히 계획해야 할 때입니다. 건강 관리든, 새로운 언어나 기술을 배우든, 소홀히했던 취미 생활이든, 달력이 바뀔 때 새로운 출발과 새로운 기회를 떠올려보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입니다. 하지만 모두가 익히 알고 있듯, 달라지겠다고 결심하는 것과 그 결심을 지켜나가는 것은 별개의 문제입니다. 조사에 따르면 사람들은 새해 결심의 3분의 1을 처음 한 달 내에 포기하고, 6개월까지 유지하는 사람들은 절반 미만에 불과하다고 합니다. 시도해 보고 실패하는 것이

Continue reading…

글쓰기를 시작하는 10가지 방법

글 쓰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이런 경험이 있을 것입니다. 머리속에는 문장이 샘솟고 얼른 그걸 쏟아내고 싶지만 생계라는 걸림돌 때문에 어쩌지 못했던 경험 말입니다. 바쁜 일정 속에서 글을 쓸 여유를 마련하기 어렵거나, 글을 쓰려고 자리에 앉았는데 집중하기 힘들 때도 있습니다. 아니면 하루는 글이 술술 풀렸다가 그 후로 몇 주 동안 작업이 정체되는 경우도 발생합니다. 소설을 집필하거나, 블로그를 관리하거나, 일기를 쓰는 경우에도, 이러한 문제에 대한 해결책은 대체로 동일합니다. 글쓰기는 운동과 같습니다. 합리적인 훈련

Continue reading…